도쿄 근교 화보 촬영 추천 "즈시 마리나(逗子マリーナ)"

JAPAN NOW 승인 2021.09.12 22:00 | 최종 수정 2021.09.12 22:18 의견 0

"즈시 마리나(逗子マリーナ)"리조트의 메인 스트리트 / JAPAN NOW


지중해 리조트를 이미지로 1971년 개업한 즈시 마리나 리조트는 도쿄에서 고속도로를 이용하면 약 1시간 거리의 접근성 좋은 리조트 단지다.

아파트와 콘도, 호텔과 레스토랑 및 결혼식장이 있으며 회원제 클럽에서는 고급 크루저와 요트를 즐길 수 있다.

리비에라 즈시 마리나 전경.


가나가와현 쇼난 해안 근처로 치바해안의 거친 파도와 쇼난해안의 부드러운 파도는 일본 수도권 서핑의 성지로 유명해 4개절 서핑 덕후들에게 사랑받는 장소다.

1980년대부터 일본 버블경제기까지 드라마와 CM의 주요 촬영 장소로 현재도 일반인들에게 개방된 구역은 한정적이며 미디어나 상업적 촬영을 하기 위해서는 유료 프로그램을 이용해야 한다.

당일치기 여행으로 방문할 경우 단지 내 레스토랑을 이용할 수 있으며 출입이 허용된 야자수 길에는 많은 젊은이들이 사진을 찍기 위해 방문한다.

레스토랑 주변 정원 인테리어. / JAPAN NOW


소설 “설국”으로 노벨문학상을 받았던 가와바타 야스나리는 뛰어난 전망의 이곳 리조트를 작업실로 사용하며 집필에 몰두하기도 했으며 가스 자살로 생을 마친 곳이기도 하다.

캘리포니아 패션 브랜드 "Ron Herman"에서 운영하는 카페 런치 메뉴"캘리포니아 샌드위치". / JAPAN NOW
베니스 비치 레몬에이드 / JAPAN NOW

즈시 마리나를 둘러본 후 서쪽으로 5Km정도 달리면 시치리가하마 해안 절경을 조망할 수 있는 “퍼시픽 드라이브 인” 하와이안 카페에 들러 에노시마와 후지산을 바라보는 풍경도 멋지다. 특히 이곳에서 후지산 뒤로 넘어가는 낙조가 마치 엽서의 한 장면 같다.

"퍼시픽 드라이브 인"하와이안 카페 / JAPAN NOW

딸랑거리며 지나가는 노면전차 “에노덴은 슬램덩크의 성지 가마쿠라 고등학교를 배경으로 만화의 한장면을 연상시킨다. 실제 애니메이션에 등장하는 건널목은 이곳 카페에서 1Km거리다.

드라이브 인 카페에서 바라 본 "에노시마"./ JAPAN NOW

[교통편]

자가용 이용이 가장 편안하며 도쿄에서 기차를 이용할 경우

도쿄 역 JR요코스카선(약55분)을 타고 “가마쿠라역” 하차 후 동쪽 출구에서 게이힌 급행 버스 "7 번"승강장에서 "코츠보 경유 즈시 역」행 (약 12 분)탑승(일본 버스는 노선 번호가 없는 경우도 있음)

⇒ "코츠보(小坪)"정류장 하차 ⇒도보 7 분

Cona KIM

저작권자 ⓒ 재팬나우,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